pISSN: 2233-8349 / eISSN: 2713-9328

구술사연구, Vol.11 (2020)
pp.47~87

주월한국군의 대민관계 : 참전 군인들의 구술 증언을 중심으로

류기현

(서울대학교 국사학과 강사)

이 글은 베트남전 참전 군인들의 구술과 증언, 회고담을 중심으로 주월한국군의 민 사작전 및 대민관계의 준비과정과 내용, 주월한국군과 베트남 현지 사회의 충돌‧갈등 양상을 살펴본다. 베트남전은 주로 비정규전의 형태로 치러졌기 때문에 전‧후방의 구 분이 불분명했고, 한국군이 성공적으로 작전을 수행하기 위해서는 베트남 현지인 및 민간사회와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해야 했다. 그러나 구술자들의 증언에 따르면, 한국군의 대민관계를 위한 준비는 전반적으로 부실했다. 파월 직전 이루어진 특수교육은 유격 훈련을 비롯한 전투기술의 함양에 초 점을 맞추었으며, 언어, 문화, 습속 등을 비롯해 베트남이라는 낯선 나라를 이해하고 현지 민간인들과 관계를 맺는데 필요한 지식과 정보의 전달은 거의 이루어지지 않았 다. 파월 군인의 기본 임무는 전투이므로 특수교육의 초점이 전투기술 향상에 맞춰진 것은 일견 불가피했지만, 그럼에도 한국군이 대민관계의 중요성을 외부적으로 공언한 데 비해 그것을 위한 실제 준비는 상대적으로 부족했다. 한국국은 구호사업, 진료활동, 건설지원, 자조사업 등의 민사작전을 전개했다. 이 는 군사작전과 개발의 밀접한 결합을 강조하는 미국의 대유격전 교리, 근대화 이론의 영향을 받은 것이었다. 즉 한국군이 벌인 대규모의 민사작전은 미국이 제공한 이론적, 물질적 배경 하에서 이루어진 것이었다. 상당수의 구술자들은 민사작전의 효과나 결 과에 대해 부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이는 주월한국군의 ‘성공적인 대민관계’라는 역사 적 이미지가 상당 부분 신화화된 것이 아닌가 하는 질문을 던지게 만든다.
  베트남전쟁; 민사작전; 대민관계; 근대화론; 대유격전; 민간인 학살;Vietnam War; Civil Affairs Operations; Civil Military Relations; Modernization Theory; Counterinsurgency; Civilian Massacre

Civil-Military Relations of ROK Forces in Vietnam : Focusing on Oral Statements of Veterans

Ryu, Kee-Hyun

This article examines the preparation and contents of the ROKFV’s (Republic of Korea Forces in Vietnam) civil affairs operations and civil-military relations, as well as the conflict between the Korean military and the Vietnamese community, based on oral statements of veterans. Since most battles in Vietnam were conducted as counter-guerilla warfare, the distinctions between the front and the rear were unclear. Therefore, the Korean military should have established friendly relationships with the Vietnamese community for successful operations. However, according to the veterans, ROKFV’s preparations for civil-military relations were generally poor. Special training conducted just before the dispatch to Vietnam only focused on combat skills such as guerrilla training, ignoring education on Vietnamese culture and custom that are essential for successful civil relations. It was inevitable that special training concentrated on improving combat skills because the basic mission of soldiers was a battle, but the actual preparations for civil-military relations were relatively insufficient, compared to the Korean military’s externally avowed commitment to the importance of civil relations in Vietnam. ROKFV’s civil affairs operations consisted of relief works, medical treatment, construction, and self-help projects. The operations were influenced by the United States’ counterinsurgency doctrines and modernization theory. In other words, the large-scale civil affairs operations conducted by ROKFV were carried out under the material and theoretical background provided by the U.S. Many veterans gave a negative assessment of the effects or results of the civil affairs operations. This raises question of whether the historical image of the Korean military’s ‘successful civil-military relations’ in Vietnam War has been largely mythical.
  

Download PDF list




 
개인정보처리방침
[07004] 서울특별시 동작구 사당로 17 나길 6-4, 401호
COPYRIGHT 2015 한국구술사학회. ALL RIGHTS RESERVED.